지프 '올 뉴 그랜드 체로키 L' 사전 계약 시작, 브랜드 최초 3열 탑재

지프가 브랜드 최초로 3열을 탑재한 대형 SUV, '올 뉴 그랜드 체로키'의 사전계약을 실시한다.

그랜드 체로키는 1992년 디트로이트 북미 국제 오토쇼 행사장인 코보홀의 유리 문을 깨고 나오며 인상적인 첫 데뷔를 장식한 이래, 지난 30년간 4세대에 걸쳐 진화를 거듭하며 최대 어워드 수상, 글로벌 판매 약 700만 대 등을 기록한 플래그십 SUV다.

완전 변경 5세대 모델로 돌아온 올 뉴 그랜드 체로키 L은 보다 강력한 4륜 구동 시스템과 정교한 도로 주행 성능, 장인 정신을 더한 내외관 디자인 등 완전히 새로운 요소들을 적용했다.

전통적인 세븐-슬롯 그릴은 양옆으로 넓어졌으며, LED 헤드램프는 지프의 새로운 플래그십 SUV, '왜고니어(Wagoneer)'에서 영감을 얻었다.

내장재는 팔레르모 가죽 시트와 월넛 소재를 조화시켜 편안한 느낌을 연출했고 멀티 컬러 앰비언트 LED 라이팅으로 은은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냈다. 무엇보다 올 뉴 그랜드 체로키 L은 지프 최초로 3열이 있는 7인승 모델을 지원한다.

파워트레인은 이미 정평이 나있는 그랜드 체로키의 '쿼드라-트랙 II(Quadra-Trac II)' 시스템과 '셀렉-터레인(Selec-Terrain)' 지형 설정 시스템에 3.6리터 V6 엔진과 8단 자동 변속기를 조합했다.

올 뉴 그랜드 체로키 L은 지프 브랜드 최초로 SK텔레콤의 내비게이션 'T맵'을 탑재해 국내 시장을 위한 편의 사양도 갖추고 있다. 애플 카플레이 및 안드로이드 오토를 사용할 수 있으며, 디지털 백미러, 풀 컬러 10인치 HUD 등의 편의 사양을 적용했다.

또한,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스톱&고, 액티브 드라이빙 어시스트, 나이트 비전, 360도 서라운드 뷰 카메라 등 다양한 안전 및 보안 기능도 탑재된다.

올 뉴 그랜드 체로키 L은 '오버랜드'와 '써밋 리저브' 등 두 가지 트림으로 오는 11월 중순 공식 출시될 예정이며, 가격은 7천만 원 후반부터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지프는 올 뉴 그랜드 체로키 L 사전 계약 고객을 대상으로 지프 전용 '프리미엄 골프백 세트'를 증정한다. 자세한 내용은 전국 18개 지프 공식 전시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미지 : 지프

박지훈 jihoon.park@carla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