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t
기아 EV6

카셰어링 전문 브랜드 그린카가 기아 'EV6' 100대를 신규 투입하고 5일부터 수도권 '그린존'에서 이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신규 투입되는 EV6 그린카는 롱레인지 모델의 어스 트림이다. 어스 트림은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을 비롯해 후측방 충돌 방지 보조, 고속도로 주행보조, 전방 주차 거리 경고, 후방 주차 충돌 방지 등 다양한 안전기능을 포함하고 있다.

alt
기아 EV6

이번에 투입되는 EV6 그린카는 1회 완충 시 최대 475km를 주행할 수 있다. 또한, 고급 나파가죽 시트, 프로젝션 LED 헤드램프, 서라운드 뷰 모니터 등을 적용해 주행 편의성을 한층 높였다.

한편, 그린카는 ESG 경영활동 실천의 일환으로 이번 EV6를 도입했다. 그린카는 2030년까지 공유 서비스 차량을 친환경 모델로 교체하고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안전운전 행동 강령 서약식을 진행하는 등 친환경 활동과 사회적 책임에 대한 지속적인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미지 : 그린카

박지훈 jihoon.park@carla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