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가 '뉴 X3 xDrive30e'를 출시했다. 530e에 이은 두 번째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이다. 가솔린 엔진과 전기모터를 장착해 높은 효율성과 정숙성을 둘 다 챙겼다. 공간을 많이 차지하는 배터리는 뒷좌석 밑으로 설치해 BMW PHEV 모델 중 가장 큰 적재공간도 특징이다.

뉴 X3 xDrive30e의 외모는 기본적으로 일반 내연기관 모델과 차이가 없고, 트림별로 Xdrive와 M 스포츠 패키지로 달라진다. M 스포츠 패키지를 선택하면, M 전용 범퍼와 사이드 스커트, 전용 휠이 추가되고, 앞쪽 휀더에 M 배지가 붙는다.

파워트레인은 4기통 가솔린 엔진과 전기모터가 힘을 합쳐 292마력(전기모터 : 109마력, 가솔린 엔진 : 184마력)의 합산 최고 출력을 발휘하며,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6.1초 만에 끝낸다. 최고속도는 시속 210km다. 복합연비는 13.6km/L,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72g/km이다.

뉴 X3 xDrive30e에 장착한 12.9kWh 용량의 배터리는 1회 충전 시 순수 전기 모드로 31km를 달릴 수 있고 시속 135km까지 속도를 높일 수 있다. 배터리 충전 시간은 가정용 소켓을 이용하면 약 6시간, BMW 전용 충전기(3.7kW) 기준 3시간 30분이면 완전히 충전할 수 있다.

가격은 뉴 X3 xDrive30e xLine이 7,350만 원, 뉴 X3 xDrive30e M 스포츠 패키지가 7,650만 원이다(부가세 포함, 개별소비세 인하 적용).

홍석준 woody@carla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