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경영 정상화의 선봉에 선 자동차 '트레일블레이저'가 다음 달 초, 고객인도를 개시한다.

쉐보레는 1월 마지막날인 오늘, 한국지엠 부평 공장에서 한국지엠 카허 카젬(Kaher Kazem) 사장, 지엠테크니컬센터코리아 로베르토 렘펠(Roberto Rempel) 사장, 금속노조 한국지엠지부 김성갑 지부장을 비롯, 신차 개발 및 생산 관련 임직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트레일블레이저의 양산 기념식을 열었다. 

양산식에 참여한 경영진과 노동조합 등 전 임직원은 지난 달 중순 첫 선을 보인 이후 트레일블레이저에 대한 뜨거운 시장 반응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본격적인 고객 인도를 앞두고 완벽한 제품 품질을 확보해 고객들의 기대 수준을 뛰어 넘겠다는 각오와 결의를 다졌다.

카젬 사장은 “쉐보레 SUV 라인업을 보다 강화할 트레일블레이저는 운전자의 개성을 극대화하고 소비자 경험을 확대하는 스타일리쉬한 SUV” 라며, “개발부터 생산까지 한국에서 리드한 쉐보레의 글로벌 SUV이자, 쉐보레 브랜드의 미래를 이끌 차세대 핵심 모델”이라고 말했다.

카랩 쉐보레 트레일 블레이저 리뷰 영상 모음

한편, 쉐보레는 홈페이지 (www.chevrolet.co.kr)를 통해 트레일블레이저 견적 상담을 신청한 고객 중 2,020명을 추첨해 커피 기프티콘을 제공하며, 견적 상담 이후 특정 기간 안에 계약 및 출고를 마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영국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특별 프로그램 참여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이벤트 참가자에게는 애플 와치5, 애플 에어팟 프로 등 풍성한 경품도 함께 제공되고 있다.

신동빈 everybody-comeon@carla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