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보다 더 완벽해질 수 있나? 2020 기아 니로 하이브리드

기아차 북미 법인이 2019년 <LA 오토쇼>에서 2020 니로 하이브리드를 선보였다. 국내에서는 없어서 못 판다는 우스갯소리까지 나올 만큼 좋은 평가는 물론, 지금 주문해도 2달이 소요가 된다는 사실. 니로는 이미 크로스오버 하이브리드 시장에서 그 조용히 그 존재감을 단단히 뽐내는 모델. 오토쇼에서 살짝 둘러 본 2020 니로 하이브리드는 외모는 살짝 손을 보고, 내실을 다지는데 초점을 맞춰 보였다.

 

우선, 외관의 경우 크게 눈에 띄는 변화는 없었다. 헤드램프 전구 디자인의 변경과 라디에이터 그릴을 다듬고 안개등 모양을 일부 개선했다. 특히 화살표 모양 LED 주간등은 멀리서도 니로의 존재감을 한 눈에 알아차리게 만들 디자인 포인트다. 테일 램프 역시 새로운 LED 라인을 더해 개성을 강조했고 16인치와 18인치 휠 디자인도 변했다.

실내는 기본적으로 기존의 깔끔하고 세련된 분위기를 유지하며, 10.25인치 와이드형 디스플레이, 하만/카돈 프리미엄 오디오 시스템과 조합을 이룬다. (옵션으로 10.25인치를 선택하지 않아도 8인치 디스플레이 모니터를 기본으로 적용했다.) 이밖에도 크기나, 파워트레인 및 기존 성능 등은 큰 변화 없으며, 북미에서는 2020 니로가 2020 상반기 판매 예상되며 정확한 가격과 트림 등은 판매시기에 맞춰 공개 될 예정이다.

<LA 오토쇼> 안의 작은 이벤트- 아시안 미디어 컨퍼런스

2019 <LA 오토쇼> 미디어 공개 행사날 별도의 장소에서 아시안 기자 간담회 가졌다. 이 자리에는 기아차 북미 법인 상품 전략 담당을 맡은 스티브 코소브스키 매니저와 로컬 한국, 중국, 베트남 기자단 약 40여명이 참가했다.

2019 니로 EV는 순수 전기차로 1회 충전으로 약 239마일을 갈 수 있으며 64키로와트아워급 배터리팩과 201마력 전기 모터를 갖췄다. DC 콤보 급속 충전을 통해 약 30분 충전으로 약 100마일을 갈 수 있으며 배터리 전력의 80%를 충전하는데 걸리는 시간은 약 75분정도 걸린다. 일반 레벨 2(240V) 7.5키로와트아워 충전기를 사용할 경우 배터리를 최대로 충전하는데 약 9.5 시간이 소요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