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자동차가 ‘2020년형 SM6’를 출시했다. 중간트림의 가격을 일부 내리고, 최고급 트림 프리미에르를 새로 추가한 것이 특징이다. 

가격인하는 SE와 LE/RE 트림에 적용됐다. 르노삼성은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주요 편의사양을 기본화하고도 가격은 각각 50만원, 30만원 인하했다고 설명했다. 

인테리어에서는, 모든 트림 공통으로 기어노브 장식을 변경했다. 트림별로는 SE 트림에 더욱 선명한 빛을 발산하는 LED 룸 램프를 기본 적용했으며, LE 트림의 그레인을 기존 카본룩에서 다이아몬드 패턴으로 변경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또한, 운전피로도 경보 시스템과 안드로이드 오토 사양을 추가해 안전성과 편의성을 개선했다. RE 트림에는 LE 트림에 적용되는 사양 외에 블랙 헤드라이닝을 추가했다. SE 트림을 제외한 LE와 RE 트림에는 18인치 투톤 알로이휠을 기본 적용해 상품성을 한층 강화했다.

이번에 새롭게 추가한 스포티 패키지 ‘SM6 S-Look’은 SM6의 ‘Sporty’ · ‘Stylish’ · ‘Sensual’이라는 세 가지 장점을 모두 담아 감각적인 드라이빙에 세련미를 더했다. 블랙 사이드미러 커버, 중형 세단 최초의 19인치 블랙 알로이 휠을 통해 고급감을 높였다. 일체형 알로이 스포츠 페달과 액티브 댐핑 컨트롤 역시 적용됐다.

한편, 2020년형 SM6에 새롭게 도입한 플래그십 브랜드 프리미에르(PREMIERE)는 고급사양을 집약한 르노삼성자동차의 최상위 모델로 멤버십 서비스까지 연계된다. 

alt
 
프리미에르만의 차별화된 고급성을 표현하기 위해 라디에이터 그릴과 사이드 엠블리셔(도어트림 데코)에 프리미에르 전용 로고를 적용했으며, 프랑스 파리의 에펠탑을 형상화한 19인치 투톤 전용 알로이 휠을 적용했다.

인테리어에는 ▲라이트 그레이 나파가죽시트 ▲시트, 대시보드, 도어트림에 퀼팅 나파 가죽시트 ▲뒷좌석 프레스티지 헤드레스트 ▲프리미에르 전용 키킹 플레이트와 로즈우드 그레인을 모두 기본 적용했다. 

편의사양 역시 프리미에르 전용으로 업그레이드 했다. 2020년형 SM6 프리미에르 트림에는 ▲S-Link(8.7인치 내비게이션) ▲13개의 스피커를 갖춘 보스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CD 플레이어 ▲액티브 댐핑 컨트롤(ADC)가 모두 기본 적용된다.

프리미에르 구매 고객들은 3년 내 왕복 2회에 한해 차량정비 및 점검 시 ‘프리 픽업 & 딜리버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프리 픽업 & 딜리버리’ 서비스는 르노삼성자동차 서비스 네트워크에서 정비/점검 예약 시 고객이 요청한 장소에서 차량을 픽업하고, 정비 점검이 완료되면 차량을 다시 고객이 원하는 장소로 인도해주는 스페셜 케어 서비스다.  

가격은 이전 대비 유지되거나 인하됐다. 2020년형 SM6 2.0 GDe 모델의 가격은 ▲PE 트림 2,405만원 ▲SE 트림 2,636만원 ▲LE 트림 2,808만원 ▲RE 트림 3,043만원으로 가격경쟁력이 한층 더 업그레이드됐다. 1.6 TCe 모델은 ▲LE 트림 2,960만원 ▲RE 트림 3,181만원이다.

2020년형 SM6 2.0 LPe 모델의 가격은 ▲SE 트림 2,478만원 ▲LE 트림 2,661만원 ▲RE 트림 2,912만원이다. LE트림의 경우 주요 편의사양을 강화하고도 이전 모델 대비 20만원 가격을 인하했다. 프리미에르(PREMIERE)의 가격은 ▲2.0 GDe 3,294만원 ▲1.6 TCe 3,431만원으로 책정됐다.

2020년형 SM6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가까운 영업지점이나 르노삼성자동차 고객센터(080-300-3000)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신동빈 everybody-comeon@carla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