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랜드로버가 ‘서비스 모바일(Service Mobile)’을 24일부터 시작한다. ‘서비스 모바일’은 차량 운행이 불가능한 긴급상황 발생 시 재규어랜드로버의 검증된 테크니션이 직접 출동해 현장에서 신속하게 정비를 실시하는 서비스다. 

특히 차량 내 GPS를 활용해 위치를 파악하고, 문제가 발생한 곳에서 가장 가까이 대기 중인 서비스 모바일 차량이 즉시 출동해 보다 신속한 조치를 받을 수 있다. 제주를 포함한 전국에 26대의 서비스 모바일 차량을 운영하며, 재규어 랜드로버 서비스 네트워크 확장에 맞춰 차량을 증편할 예정이다.

출동 차량 내에 긴급출동 서비스 전용 시스템과 관련 공구 50여 종 등 128가지의 물품을 탑재한다. 서비스 모바일은 문제를 즉각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배터리 충전 서비스, 타이어 펑크 교체서비스 등이 제공되며, 경고등 점등이나 시동 및 운행 불가능 상황의 경우 출동한 테크니션이 응급조치를 실시한다. 현장 조치가 어려울 경우, 가까운 공식 서비스센터로 견인해 보다 정밀한 수리를 제공한다.

재규어랜드로버는 4월 15일부터 23일까지 서비스 모바일 시범 운영을 진행해 현장에서 생길 수 있는 다양한 상황에 대비했다. 해당 서비스는 고객센터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재규어랜드로버 공식 리테일러를 통해 구매, 등록한 차량에 대해 서비스를 지원한다.

한편, 재규어랜드로버는 올해 말까지 서비스 부문 투자를 통해 총 37개의 서비스센터에서 월평균 20,000대 이상 처리가 가능해진다고 밝혔다. 온라인과 모바일에서 차량 서비스를 예약할 수 있는 ‘온라인 서비스 예약 시스템’도 도입할 계획이다.

이광환 carguy@carla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