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지난 3월 9일,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 알림터에서 개최된 Sony PlayStation FESTA 2019에 참여해 '메르세데스-AMG e레이싱 컴피티션(eRacing Competition)'을 진행했다.

메르세데스-AMG e레이싱 컴피티션은 플레이스테이션4용 레이싱게임 '그란 투리스모 스포트(Gran Turismo Sport) 챔피언을 선정하는 e스포츠 대회다.

그란 투리스모 스포트는 세계 최초로 국제자동차연맹(FIA) 공인의 챔피언십을 도입한 온라인 게임이다. 프로 레이서들이 가상 레이싱 훈련 시 시뮬레이터로 사용할 정도로 높은 수준의 그래픽, 사운드 효과 및 핸들링을 제공한다.

약 200여 명이 참석한 이 날 모든 경기는 메르세데스-AMG GT3 모델로 치러졌으며, 실제 AMG GT S 모델이 전시되기도 했다. 참가자들에게는 다양한 부상 및 경품 혜택도 주어졌다.

랩타임 순위를 기반으로 시간마다 1위부터 5위에게 총 100만 원 상당의 메르세데스-AMG 컬렉션 제품을 증정했으며, 최종 우승자에게는 최대 200만 원 상당의 AMG 드라이빙 아카데미 참여권이 수여됐다.

공식 경기 외에도 대기 시간을 활용해 메르세데스-AMG 브랜드의 역사와 관련된 퀴즈 대회를 진행해 정답자에게 다양한 경품을 증정했다.

메르세데스-벤츠는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e스포츠에 주목해 그란 투리스모 시리즈와의 협업을 지속해오고 있다"라며 "향후 e스포츠 분야에서도 메르세데스-벤츠 만의 다양ㅎ안 마케팅 활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미지 : 메르세데스-벤츠

박지훈 jihnpark@carla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