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전 공개를 앞두고 있는 기아 쏘울의 또 다른 모습이 공개됐다. 기아자동차는 22일, 3세대 신형 쏘울의 측면 실루엣과 실내 티저 이미지를 선보였다.

신형 쏘울의 옆모습은 기존 모델과 큰 틀에서는 대동소이하다. 박스카 타입 차체를 그대로 유지했지만, 측면 유리창을 비롯, 곳곳을 자세히 보면 현재 팔리는 쏘울과 같은 점을 찾을 수 없다. 

alt
신형 쏘울 티저 이미지

alt
신형 쏘울 스파이샷

헤드램프는 기존과 달리 상당히 가늘어졌다. 앞모습은 공개되지 않았으나 헤드램프 좌우가 연결된 디자인을 보여줄 것으로 예상된다. 옆유리창은 리어램프와 검은 띠로 연결되면서 차를 좀 더 길어보이게 한다. 금속 느낌이 나는 루프랙과 사이드미러가 눈에 띈다. 

신형 쏘울의 실내 인테리어 역시 일부만 공개됐다. 전반적으로 둥글둥글한 이미지를 보여줄 것으로 예상된다. 센터페시아 볼륨감이 돋보이는 10.25인치 대형 와이드 디스플레이는 동급 최대의 크기로 지도, 음악재생 등 여러 편의사양을 분할된 화면으로 사용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신형 쏘울에는 기존 모델에 없었던 다양한 첨단 편의사양이 탑재될 예정이다.

alt
신형 쏘울 티저 이미지

신형 쏘울은 다음주 LA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되며, 국내 출시는 내년 초로 예정돼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3세대 쏘울은 강인하고 하이테크하게 변신한 디자인뿐만 아니라 최첨단 신기술도 탑재된 풀체인지 모델”이라며, “달라진 모습의 신형 쏘울이 고객들에게 최상의 만족감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동빈 everybody-comeon@carlab.co.kr

al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