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 미세먼지가 절정이다. 시커먼 매연을 뿜으며 달리는 대형 트럭을 보노라면 숨이 막힌다. 시내버스처럼 LNG(천연가스)를 사용한다면 이런 광경이 훨씬 줄어들 지 모른다. 마침 볼보트럭이 아시아 최초로 ’코리아 트럭쇼 2018’에서 FH LNG 트럭을 선보였다. 

볼보트럭이 LNG 트럭을 개발한 것은 지속가능한 미래와 친환경적인 운송에 기여하기 위해서다. 일반 승용차보다 일생 가운데 주행시간 비중이 훨씬 높은 상용차인 만큼, 장기간에 걸쳐 디젤보다 깨끗한 LNG 트럭 연구개발을 진행해 왔다. 

볼보 트럭은 이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기존의 차량 대비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줄이고, 동시에 디젤 차량과 동일한 수준의 연비와 주행 성능의 LNG트럭을 개발하는데 성공했다고 말했다. 

이번에 공개된 볼보 FH LNG 트럭에는 유로6 기준을 충족하는 G13C 엔진과 12단 자동변속기 볼보 아이쉬프트(I-Shift)가 탑재됐다. 연료로 LNG(액화천연가스)를 사용하며 디젤 차량 대비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20%까지 낮출 수 있다.

볼보 FH LNG트럭은 현존하는 가솔린 엔진의 주류를 이루고 있는 오토(Otto) 사이클 엔진 대신에 디젤 사이클 엔진 기술을 기반으로 한 가스를 동력으로 구동된다. 

오토 엔진에서는 스파크 점화 장치를 사용하는데 동력, 토크 및 안정성에 한계가 있는 반면, 디젤 사이클 엔진은 직접 분사 방식을 사용하고 가열 압축을 통해 점화함으로써 더욱 높은 마력과 토크를 얻을 수 있다는 특징이 있다.

FH LNG 트럭의 최고출력은 460마력, 최대 토크는 무려 235kg.m이다. 이는 기존 볼보트럭 디젤 모델의 성능과 동등한 수준이다. 연료 효율 또한, 볼보트럭 디젤 엔진 차량과는 동일하며 기존 가스 엔진과 비교하면 15%~25%가량 향상됐다. 

볼보 FH LNG 트럭은 고중량 화물 운송 작업의 주행이 원만하도록 연료탱크 압력이 4에서 10바, 섭씨 영하 -140 에서 -125에 이르는 LNG가스로 채워진다. 연료탱크를 만충할 경우 최대 1,000km 가량 주행할 수 있다. 충전시간은 디젤 주유 시간과 큰 차이가 없다. 

볼보트럭코리아는 FH LNG 트럭의 국내 출시 일정은 공개하지 않았다. 코리아 트럭쇼는 11월 8일부터 11일까지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된다. 

신동빈 everybody-comeon@carlab.co.kr

카카오 플러스 친구 맺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