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t
CLA 풀체인지 테스트카

풀체인지를 앞두고 있는 메르세데스-벤츠 CLA 테스트카가 해외에서 포착됐다. 전반적인 얼굴만 놓고 본다면 과장을 조금 보태 CLS라고 해도 무방할 정도. 최신 패밀리룩이 적용돼 CLS와 비슷한 느낌을 주면서도 좀 더 둥글둥글한 것이 특징이다.

2013년 처음 등장한 CLA는 4도어 소형 세단으로, 쿠페 스타일이 유행 되기 시작하면서 개발에 들어간 모델이다. 컴팩트한 디자인과 상대적으로 낮은 가격으로 벤츠를 접해보지 못한 고객들을 끌어들이는데 큰 역할을 했다.

alt
더 뉴 CLS 전면
alt
CLA 풀체인지 전면

포착된 CLA는 CLS와 그릴 디자인을 공유하면서 벤츠의 새로운 패밀리룩이 적용된 모습이다. 기존에는 위쪽이 길고 아래쪽이 짧은 모양의 그릴이 적용됐지만 풀체인지 되면서 아래쪽을 더 길게 늘렸다. 헤드램프와 범퍼의 디자인도 달라졌다.

alt
기존 CLA 전면

옆모습에서도 CLS의 DNA가 눈에 띈다. 상어 머리를 연상케 하는 그릴 위쪽 부분과 튀어나온 범퍼가 기존 이미지와는 다른  매서운 느낌을 낸다. 지붕에서 트렁크로 떨어지는 라인은 여전히 부드럽다.  

alt
CLA 풀체인지 후면

뒤쪽 변화도 상당하다. 리어램프의 면적이 기존보다 작아지면서 단정하게 배열됐고, 트렁크에 붙어 있던 번호판은 범퍼 중간으로 내려왔다. 트렁크와 범퍼를 연결하는 라인의 형태는 기존 물결무늬에서 U자로 바뀌었다.  

alt
기존 CLA 후면
alt
CLA 풀체인지 실내

실내는 최신 모델들과 디자인을 상통한다. 가로로 길게 배열된 두 개의 LCD 모니터는 좌측에 계기반, 우측에 인포테인먼트 기능을 지원할 것으로 보인다. 전체적인 디자인은 가림막으로 가려 놓았지만 터빈 모양 송풍구가 그대로 적용됐으며 조작 버튼의 배열을 가로로 바꿔 놓은 모습이 눈에 띈다. 테스트 모델인 만큼 노란색 비상 스위치도 마련됐다.

alt
기존 CLA 실내

신형 CLA는 MFA2 플랫폼을 바탕으로 제작된다. 보닛 아래에는 A클래스에 적용된 2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과 디젤 엔진이 얹힐 예정이며, 7단 자동변속기가 합을 이룬다. 주된 라인업은 가솔린 모델들이 자리할 것으로 보인다. 

고성능 AMG 버전도 준비된다. 외신에서는 출시 예정인 CLA 35와 45 모델에 2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이 장착돼 각각 300, 400 마력을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보고있다.

한편, 신형 CLA는 내년 3월 열리는 제네바 모터쇼에서 공개될 것으로 예상된다.

강훈희 hunma@carlab.co.kr

Copyrightⓒ 카랩. 본 기사의 무단 복제 및 전제를 금합니다. 

카카오 플러스 친구 맺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