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성이 중요한 시대, 사람들은 다양한 분야에서 자신만의 스타일을 드러내고 싶어한다. 자동차도 예외없는 분야 중 하나다.

쉐보레는 2018 부산 모터쇼를 통해 공개한 더 뉴 스파크 투-톤(Two-Tone) 스페셜 에디션 명칭을 '스파크 마이핏(MYFIT)'으로 확정하고 오늘부터 사전 계약 접수에 돌입했다.

스파크 마이핏은 폭넓은 스타일 사양을 고객이 직접 고를 수 있는 커스터마이징 에디션이다. 8가지 차체 색상과 3가지 천장 색상을 조합할 수 있고 색상에 따른 각종 데칼도 조합할 수 있다.

그릴과 사이드 미러, 뒷범퍼 플라스틱 부품 색상도 변경된다. 이 밖에 15~16인치 사이즈의 4가지 휠을 선택 할 수 있으며 금색이나 검은색 보타이 선택으로 나만의 스파크를 꾸밀 수 있도록 했다.

실내에는 다크실버와 오렌지, 블루 포인트 색상을 적용할 수 있다. 이러한 실내외 선택사양을 조합하면 총 2,200가지 디자인을 연출할 수 있다.

쉐보레 스파크 마이핏의 가격은 LT 1,438만 원, 프리미어 1,508만 원이다. 마이핏 전용 선택사양과 등급별 선택사양은 별도 제공된다.

이미지:쉐보레

박지민 john_park@carlab.co.kr

Copyrightⓒ 카랩. 본 기사의 무단 복제 및 전제를 금합니다.

카카오 플러스 친구 맺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