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코리아가 슈퍼레이스에 참가할 선수를 모집한다. 출전 경기는 2018 CJ 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에 신설된 원메이크 레이스(단일 차종 경주)인 BMW M 클래스(BMW M Class)다.

BMW M 클래스는 대한자동차경주협회(KARA)가 공인한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정식 클래스로 BMW M4 단일 차종으로만 진행된다. 세계에서 BMW 원메이크 레이스가 열리는 사례는 이번이 사상 처음이며, 향후 3년간 연속으로 국내에서 개최된다.

참가 신청을 아무나 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M4 모델을 소유자 중 대한자동차경주협회(KARA) 공인 국내 B등급 라이센스 취득자만 신청 가능하다. 또한, 슈퍼레이스 조직위원회(SOC)의 규정에 따른 안전장비 설치 등 레이스를 위한 튜닝을 거쳐야 대회에 참가할 수 있다.

상금은 총 1억원. BMW 최초의 원메이크 레이스답게 국내 아마추어 대회 중 가장 큰 규모다. 신청자 선착순 20명에게는 약 천 만원 상당의 롤 케이지와 시트, 브레이크 패드 등 레이스용 차량으로 변신할 수 있는 레이스 튜닝을 부품 제공부터 설치까지 모두 지원한다.

경기 참가에 대한 문의 및 참가 신청은 오는 4월 6일까지 슈퍼레이스 공식 홈페이지(www.super-race.com)에서 가능하다. 경기 일정은 오는 4월 21~22일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열리는 시즌 개막전을 시작으로 총 6번의 경기가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국내 출시된 가장 최신형 M4인 'M4 쿠페 컴페티션'은 3.0리터 M 트윈파워 터보 엔진이 최고 출력 450마력을 발휘한다. 0-100km/h에 도달하는데 걸리는 시간은 단 4.0 초.

신동빈 everybody-comeon@carlab.co.kr

카카오 플러스 친구 맺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