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t
i30 N 패스트백 스파이샷

[카랩=황창식] 고성능 'N' 유전자를 이식받고 있는 또 한 대의 현대차가 포착됐으니, 이름하여 ‘i30 N 패스트백(i30 N Fastback)’이다. i30 N에 달린 짐칸이 마음에 들지 않는 이들에게 적절한 대안일지도 모르겠다.

‘i30N 패스트백’은 위장 필름과 위장막을 쓰고 철통보안을 유지하고 있다. 향상된 힘을 과시하는 굵직한 듀얼 머플러, i30 N과 유사한 휠 디자인 그리고 붉은색 브레이크 캘리퍼 정도만 확인이 가능하다.

alt
i30 패스트백

어떤 디자인 요소가 추가될지는 투시경으로 보지 않는 이상 예상하기 힘들다. 아마도 i30N, 벨로스터 N과 같이 공기흡입구를 넓히고, 붉은색 선으로 강렬한 포인트를 줬을 가능성이 높다.

파워트레인 변화는 i30N 등 선행 모델들을 통해 예상이 가능하다. i30 N은 250 마력 2.0리터 터보 엔진을 얹고, 6단 수동 변속기를 맞물린다. 여기에 퍼포먼스 패키지를 적용하면 280마력까지 출력이 상승한다. i30 N 패스트백도 이와 비슷한 수치를 보일 전망이다.

alt
i30 N

아직 i30N 패스트백의 정확한 출시 시기는 알려지지 않았다. 먼저 공개된 벨로스터 N 출시가 올해 말인 점을 고려해보면, 그 이후인 2019년 정도로 예상해 볼 수 있다.

이미지 : 현대자동차, carpix

황창식 inthecar-hwang@carlab.co.kr

Copyrightⓒ 카랩. 본 기사의 무단 복제 및 전제를 금합니다.

카카오 플러스 친구 맺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