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가 페이스리프트 됐다. 미니는 이달 열릴 2019 디트로이트 모터쇼를 앞두고 페이스리프트된 3도어와 컨버터블을 공개했다. 

미니는 3세대 모델이 지난 2013년 등장했다. 올해로 5년차를 맞이하니 페이스리프트로 변화를 줄 때가 됐다. 자동차 디자인 교체주기가 점점 빨라지면서 벌써 작년부터 많은 이들이 변화를 기대해 왔다. 

alt
3세대 미니 3도어 해치백
alt
3세대 미니 컨버터블
alt
페이스리프트된 미니 컨버터블
alt
왼쪽 : 기존 미니 컨버터블 / 오른쪽 : 페이스리프트 버전

새로운 미니는 크롬 사용비율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최근 자동차 디자인계 유행 중 하나가 바로 크롬. 앞뒤 범퍼와 번호판 상단에 크롬 터치를 추가해 좀 더 고급스럽게 보이도록 했다.

램프류도 바뀌었다. 헤드램프 안쪽 LED가 좌우로 폭을 늘리고 크롬 장식이 추가 되면서 눈동자가 또렷해졌다. 사소한 변화이지만 덕분에 차가 좀 더 넓어 보이기까지 한다. 밑부분이 끊어져 있던 LED 주간 주행등은 선을 연결하면서 원형이 됐다. 

alt
왼쪽 : 미니 JCW GP 컨셉트 / 오른쪽 : 미니 슈퍼레제라 비전 컨셉트

이번 페이스리프트의 백미는 바로 리어램프다. 그간 컨셉트카에서 선보였던 영국 국기 유니언잭 문양을 집어넣어 디테일을 살렸다. 이전 디자인이 뭔가 허전해 보였는데, 이제야 아쉬움을 달랠 수 있게 됐다. 휠디자인이 바뀐 것 역시 놓쳐서는 안되겠다. 

변화는 또 있다. 바로 엠블럼 디자인이다. 지금까지 미니 차체에 붙는 엠블럼은 2000년 BMW가 만든 입체 형상이다. 2016년, 평면적이면서도 젊은 감각의 새 로고를 공개하고 마케팅에 사용해 왔으나 차체에는 2000년 버전을 붙여왔다.

alt
위 : 이전 로고 / 아래 : 새 로고

그러나 이번 페이스리프트부터는 새 로고로 만든 엠블럼을 붙여 모든 이미지를 통일한다. 2018년 3월부터 출고되는 다른 모델에도 새 엠블럼을 부착할 계획.

실내에서 스티어링 휠 엠블럼이 새 것으로 교체되고, 터치방식 내비게이션, 스마트폰 무선 충전기능이 새로 추가된다. 새로운 실내 가죽 및 색상 옵션도 더해질 계획. 

기어레버 디자인은 완전히 바뀌었다. 운전자가 기어 변속 상태를 좀 더 쉽게 확인 할 수 있도록 목의 각도를 변경했다. 

변화는 겉모습에만 국한되지 않았다. 미니는 “트윈파워 터보와 엔진 전기계통, 오일 공급, 흡기 및 냉각, 배기 계통 전반에 개선이 이뤄졌다”고 밝혔다. 체중감량을 위해 엔진 커버를 카본으로 만든 것은 눈에 안 띄는 포인트. 

아쉽게도 이번에 공개된 모델은 '쿠퍼S' 모델 뿐이다. '쿠퍼'의 변화가 어떤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현재 미니 코리아는 3도어 해치백과 컨버터블의 쿠퍼S 트림을 판매하지 않는 점도 아쉽다. 페이스리프트 공개 후 국내에 다시 들여올지는 미지수다.

미니 페이스리프트는 이달 열리는 디트로이트 모터쇼에 참가한 후, 세계 시장에 판매될 예정이다. 

신동빈 everybody-comeon@carlab.co.kr

카카오 플러스 친구 맺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