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브랜드

브랜드

제네시스, 편의성 UP된 '2017 EQ900' 출시!

제네시스가 17일 편의사양을 강화한 ‘2017 EQ900’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편의사양을 강화하고, 상위 등급 고급 사양을 하위 등급에도 확대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전 트림에 전동식 뒷면 유리 커튼, 전동식 트렁크, 고성능 에어컨 필터, 세이프티 언락 등 사양을 기본 적용하고, 운전석 통풍시트 성능을 개선했다. 또한 글로브 박스 내 CD플레이어를 장착해 운전자 편의성을 제고했다.

5.0 모델에만 적용되던 프라임 나파 가죽과 리얼 메탈 내장재를 3.8 모델과 3.3 터보 모델 프레스티지 트림까지 확대 적용하고, 엔진 커버 및 제네시스 로고가 박힌 아날로그시계도 전 등급에 기본 적용했다.

또 2017 EQ900 출시를 기념해 5월까지 출고 고객을 대상으로 '하만카돈' 블루투스 스피커와 음악 CD(소프라노 조수미/클래식 음악 그룹 디토)를 선착순으로 제공한다. 다만 이 차 구매 층이 주로 고소득층인 것을 고려하면 이 작은 마케팅이 실효를 거둘지는 의문이다.

제네시스는 EQ900 구매 고객을 위해 차량 인도시 전문 딜리버리 기사와 전담 카마스터가 차량을 인도하는 '아너스 G 딜리버리', 출고 후 3달 이내 전담 카 마스터와 엔지니어가 고객을 방문해 차량 점검을 해주는 '고객 만족 점검', EQ900 고객 전용 상담 센터 ‘아너스 G 컨시어지’운영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가격은 일부 사양이 추가되면서 3.8과 3.3 터보 모델은 200만원, 5.0 모델은 100만원 인상됐다. 3.8 모델 7,500만원~1억 900만원, 3.3 터보 모델 7,900만원~1억 1,300만원, 5.0모델 1억 1,800만원, 5.0 리무진 1억 5,400만원이다.

이미지 : 현대자동차

황창식 carlabmedia@carlab.co.kr

조회수 5353 | 2017-04-17 10:15:18 신동빈 컨텐츠 메이커 everybody-comeon@carlab.co.kr